본문으로 바로가기

'부실 라임펀드 판매' 신한금투 전 임원 긴급체포

뉴스사회

'부실 라임펀드 판매' 신한금투 전 임원 긴급체포

2020-03-26 07:56:47

'부실 라임펀드 판매' 신한금투 전 임원 긴급체포

1조6천억원 규모의 '라임자산운용 환매 중단 사태'를 수사하는 검찰이 이 사건에 연루된 증권사 전 임원을 긴급체포했습니다.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는 임 모 전 신한금융투자 PBS본부장을 어제(25일) 긴급체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신한금투는 라임자산운용과 자산 운용 관련 계약을 맺은 상태에서 펀드의 부실을 알리지 않은 채 일반 투자자들에게 관련 상품을 판매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검찰이 '라임 사태'와 관련해 주요 피의자의 신병을 강제로 확보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1.8만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45만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200만
next
prev

이 시각 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