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이용수 할머니, 10년전부터 윤미향 문제 제기"

뉴스사회

"이용수 할머니, 10년전부터 윤미향 문제 제기"

2020-05-22 20:14:54

"이용수 할머니, 10년전부터 윤미향 문제 제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이용수 할머니가 이미 10년 전부터 더불어민주당 윤미향 국회의원 당선인에 대한 문제를 제기했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미국의 위안부 피해자 인권단체인 '배상과 교육을 위한 위안부 행동'의 김현정 대표는 페이스북에 "이용수 할머니가 미국에 올 때마다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와 윤미향에 대한 문제의식을 털어놓은 지가 벌써 10년이 다 돼 간다"고 말했습니다.

정대협은 정의기억연대의 전신으로, 이 단체를 이끌던 윤 당선인은 회계 부정 등의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1.8만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45만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200만
next
prev

이 시각 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