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안양시의회 압수수색…시의원 역세권 투기 의혹

뉴스사회

안양시의회 압수수색…시의원 역세권 투기 의혹

2021-04-08 20:15:08

안양시의회 압수수색…시의원 역세권 투기 의혹

경기도 안양 역세권 투기 의혹 수사를 위해 경찰이 안양시의회를 압수수색했습니다.

경기 안양만안경찰서는 시의원 A씨의 안양시의회 사무실과 자택 등 2곳에 수사관 8명을 보내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습니다.

A의원은 2017년 7월 안양시 석수동에 2층 건물을 포함한 토지 160여㎡를 사들였습니다.

해당 토지는 2025년 개통 예정인 월곶판교선 석수역과 가까운 이른바 역세권 토지로 알려졌습니다.

A의원은 당시 안양시 개발계획에 관여할 수 있는 위치에 있다는 이유로 투기 의혹에 휘말린 바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
next
prev

이 시각 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