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친누나 살해유기' 20대, 2심도 징역 30년

뉴스사회

'친누나 살해유기' 20대, 2심도 징역 30년

2021-11-26 08:26:18

'친누나 살해유기' 20대, 2심도 징역 30년

친누나를 살해한 후 시신을 농수로에 유기한 혐의로 기소된 20대가 항소심에서도 중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고법은 살인 등 혐의로 기소된 27살 A씨에게 1심과 같은 징역 30년을 선고했습니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을 장기간 사회로부터 격리해 진심으로 참회하고 속죄하는 마음으로 살아가게 할 필요가 있다"며 "1심 형량이 너무 무겁거나 가볍지 않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지난해 12월 19일 오전 인천의 한 아파트에서 누나인 30대 B씨를 흉기로 수십차례 찔러 살해한 뒤 농수로에 버린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
next
prev

이 시각 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