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세로뉴스] '자르면 그만' 전자발찌…'2차 범죄' 공포 사라질 날은

뉴스피드세로뉴스

[세로뉴스] '자르면 그만' 전자발찌…'2차 범죄' 공포 사라질 날은

2021-09-12 10:59:25

[세로뉴스] '자르면 그만' 전자발찌…'2차 범죄' 공포 사라질 날은

전자발찌 훼손 전후로 두 명을 살해한 강윤성 사건은 전자발찌 제도의 허점을 여과없이 보여줬습니다. 착용자가 전자발찌를 자를 수 있다는 고질적 문제점뿐 아니라 관리 감독의 한계도 드러났는데요. 과연 전자발찌가 제2의 범죄를 막을 수 있는 건지 이번 주 세로뉴스에서 짚어봤습니다.

(취재 김보윤, PD 허선진, 편집 고민서, 촬영 이진영)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
next
prev

이 시각 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