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고교생들이 날린 헬륨풍선…푸른 지구 모습 포착해

Y-Story생생 네트워크

고교생들이 날린 헬륨풍선…푸른 지구 모습 포착해

2023-09-18 22:08:35


고교생들이 날린 헬륨풍선…푸른 지구 모습 포착해

[생생 네트워크]

[앵커]

김해의 한 고등학교 과학동아리 학생들이 헬륨 풍선을 띄워 지구를 촬영해 화제입니다.

이들은 헬륨가스의 양부터 바람의 세기 등을 정밀하게 분석해 잔해물까지 안전하게 회수했는데요.

김영민 기자가 학생들을 만나고 왔습니다.

[기자]

<현장음> "3, 2, 1, 발사"

카운트 다운과 함께 풍선이 하늘 높이 솟아오릅니다.

산등성이를 넘어 잠시 뒤에는 구름 위를 날아오릅니다.

바람을 타고 더 높이 올라간 풍선.

거제와 통영을 비롯해 일본 대마도까지 한눈에 보입니다.

성층권에 도달하자, 파란 지구의 모습이 드러납니다.

풍선의 주인은 김해분성고등학교 과학동아리 학생들.

<최세영 / 김해분성고등학교 3학년> "아름다운 지구의 모습을, 풍선을 날려 담아보자는 생각에 실험을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풍선은 1시간 40분 동안 지구를 관측하고, 경남 의령의 한 논밭에 무사히 착륙했습니다.

출발 지점에서 불과 100km 떨어진 곳이었습니다.

지구를 촬영했던 카메라와 센서 등도 모두 그대로 회수했습니다.

학생들이 풍선의 낙하 속도와 방향을 정확히 계산한 결과입니다.  

<김래원 / 김해분성고등학교 1학년> "추락 테스트는 낙하산이 잘 펴지는 것을 확인해서 의미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전문가들은 학생들이 날린 일명 '고고도 풍선'을 발전시키면 앞으로 통신과 군사 목적으로 충분히 활용할 수 있다고 말합니다.

<방효충 / 카이스트 항공우주공학과 교수> "고고도 풍선은 인공위성과 다르게 낮은 고도에서 오랜 시간 체공이 가능하기 때문에 인공위성에서 제공할 수 없는 장점을 제공할 수 있다."

학생들은 다음 실험에서 실시간 우주의 모습을 촬영해 온라인으로 송출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김영민입니다. (ksmart@yna.co.kr)

#김해분성고 #고고도풍선 #과학동아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이 시각 뉴스




위로가기